메뉴 건너뛰기

성소수자부모모임

성명 및 논평

[발언문] 2021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 집회 및 행진 "트랜스젠더, 잘 살고 있나요?"

 

물(성소수자부모모임 운영위원)

 

안녕하십니까?!
성소수자부모모임 활동가 물 입니다.

이 자리에 함께 하신 여러분,
그간 잘 지내셨나요?
이땅에 트랜스젠더 여러분,
모두잘 살고 계신가요?

내 아이의 성정체성을 알게 된 처음의 그날, 우리 부모모임의 대다수는 잘 지내지 못했습니다.
 
매일을 울기도 했고,
식음을 전폐하기도 했고,
전문의 상담을 또는 각자의 종교에 의지했지만 트랜스젠더라는 호칭이 마냥 두려웠습니다.

두렵고 어렵던 감정을 소화하고 정신을 차려보니 내 아이가 혼자서 갇혔던 벽장 속이 조금씩 보이기 시작했습니다.

너무 깊고 어두워서 감히 벽장의 실체를 볼 엄두조차 안 났을 때,
비로소 내 아이가 그 동안 혼자 힘들어했을 여정의 실루엣이 들어와 오열하고 말았습니다.

하지만 그 작은 아이가,
소중한 내 아이가 오롯이 경험했을 그 모든 감정을 단지 추측해서 공감할 뿐 온전히 알 수 없었고, 단지 살면서 경험했을 인생의 굴곡으로 감히 견주며 무게를 가늠했을 때는 소리조차 낼 수 없어 속으로 울어야 했습니다.


하지만 우리 성소수자부모모임 모두는 더 이상 울지만은 않겠습니다.

트랜스젠더의 가장 측근으로,
내 아이의 그 벽장을,
내 동료 시민의 그 벽장을 함께 부수겠습니다.

사회와 오만한 저 국회에게 소리치겠습니다!!

내 아이와 내 동료 시민은 오늘도 벽장에 갇혀서 혹은 투명인간이 되어 화장실조차 마음대로 갈 수 없어,
물 조차도 못마시는데!!

생일 뒤에 숫자 하나로 숨조차 제대로 못 쉬고 죽어가는데!!

말도 안 되는 합의 타령 그만 하라고!!

국민을 우롱하는 말장난 좀 그만하라고!!

개독교 하수인의 표장사 좀 그만하라고!!

똑똑히 더 크게 소리 내겠습니다!!

그 행동의 일환으로 전국민 계몽영화 <너 에게 가는 길>을 통해 성소수자부모라는 우리들의 정체성을 더 많이 알리겠습니다!!

더 많은 앨라이와 사회적 연대로 내 아이의 친구와 내 동료의 내년의 생일을, 그 후년의 생일을 그 이후의 N차 생일을 함께 하겠습니다.

오늘 제 1회 춘천 퀴퍼 현장에서 우리 동료 부모들이 외쳤을 부모모임의 공식 구호를, 랜스 생일 축하 노래를 대신해 호령하고 싶습니다!!

"우리는 성소수자의 부모입니다"
"나는 내 아이가 자랑스럽습니다"

우리는 랜스 여러분 모두가 자랑스럽고 사랑스럽습니다.

여러분과 함께 하는 오늘이 참, 행복합니다!!

감사합니다.
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46 [성소수자부모모임 성명] 살아 있자, 누구든 살아 있자 – 트랜스젠더 동료 시민, 인권활동가 김기홍과 은용 그리고 육군 변희수 전 하사의 죽음 앞에서 성소수자부모모임 2021.03.04 2648
45 [성명서] 혐오의 얼룩을 무지갯빛으로 – 열일곱 살 생일을 맞은 퀴어문화축제를 환영해요 성소수자부모모임 2016.06.08 490
44 [기자회견 발언문] 차별금지법 반대하는 문재인과 민주당을 규탄한다! [1] file 성소수자부모모임 2017.02.16 371
43 [성소수자부모모임 성명] 인권의 가치 실현이 진정 나라와 국민을 수호하는 것 - 트랜스젠더 변 하사 강제 전역 조치에 부쳐 성소수자부모모임 2020.01.23 320
42 [성명] 육군은 군대 내 성소수자 인권 탄압과 차별을 즉각 중단하십시오! 성소수자부모모임 2017.04.15 263
41 [성명서] 성소수자의 부모와 가족들은 퀴어문화축제의 성공적인 개최를 원합니다 file 성소수자부모모임 2016.05.12 233
40 이동환목사님을 지지하는 기도회 연대발언 성소수자부모모임 2020.08.07 147
39 [연대] 이태원 참사 피해자 명단 공개에 대한 인권단체 입장 (2022.11.16) 성소수자부모모임 2022.11.16 143
38 [기자회견 발언문] 퀴어는 어디에나 있다. 트랜스젠더는 어디에나 있다 - 대구 (위니) 성소수자부모모임 2021.03.31 135
37 [성명] 트랜스젠더 가시화의 날을 맞이하며 성소수자부모모임 2022.03.31 125
36 [성명] 누구나 ‘괜찮을 수 있는’ 사회로! - 국제 성소수자 혐오 반대의 날을 맞이하며 file 성소수자부모모임 2018.05.17 118
35 [발언문] “한국 국회의 동성혼 법제화 법안 최초 발의” - 국회 본관 계단 앞에서 가족구성권 3법 발의 기자회견 (하늘, 2022-05-31) 성소수자부모모임 2023.06.01 114
34 [성소수자부모모임 기자회견 발언문] 살아 있자, 누구든 살아 있자 성소수자부모모임 2021.03.08 112
33 [성명] 국회는 4월 내 조속히 차별금지법을 제정하라 성소수자부모모임 2022.04.15 103
32 '평등세상을 바라는 호소문' 발표 긴급 기자회견 성소수자부모모임 2020.09.23 98
31 [발언문] 그럼에도 불구하고 같은 '부모'로서 조언합니다. 성소수자부모모임 2021.05.24 92
30 [발언문] 차별금지법이 가톨릭교회의 신앙과 윤리관에 반한다는 염수정 추기경님께 전합니다. 성소수자부모모임 2021.05.24 87
29 [발언문] '트랜스젠더 가시화의 날' 맞이 대구지역 기자회견 (위니, 2022.03.31) 성소수자부모모임 2022.03.31 86
28 [발언문] 제5회 인천퀴어문화축제 "무지개 인천 다시 광장에서" 무대 발언 (나비, 비비안, 2022.10.15) 성소수자부모모임 2022.10.19 76
27 [발언문] 인천퀴어문화축제 혐오범죄 규탄집회 "인권의 하늘을 열자" file 성소수자부모모임 2018.10.17 68
위로