메뉴 건너뛰기

성소수자부모모임

성명/논평

[발언문] 2021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 집회 및 행진 "트랜스젠더, 잘 살고 있나요?" (물, 2021.11.20)
2021-11-24 오후 16:30:57

[발언문] 2021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 집회 및 행진 "트랜스젠더, 잘 살고 있나요?"

 

물(성소수자부모모임 운영위원)

 

안녕하십니까?!
성소수자부모모임 활동가 물 입니다.

이 자리에 함께 하신 여러분,
그간 잘 지내셨나요?
이땅에 트랜스젠더 여러분,
모두잘 살고 계신가요?

내 아이의 성정체성을 알게 된 처음의 그날, 우리 부모모임의 대다수는 잘 지내지 못했습니다.
 
매일을 울기도 했고,
식음을 전폐하기도 했고,
전문의 상담을 또는 각자의 종교에 의지했지만 트랜스젠더라는 호칭이 마냥 두려웠습니다.

두렵고 어렵던 감정을 소화하고 정신을 차려보니 내 아이가 혼자서 갇혔던 벽장 속이 조금씩 보이기 시작했습니다.

너무 깊고 어두워서 감히 벽장의 실체를 볼 엄두조차 안 났을 때,
비로소 내 아이가 그 동안 혼자 힘들어했을 여정의 실루엣이 들어와 오열하고 말았습니다.

하지만 그 작은 아이가,
소중한 내 아이가 오롯이 경험했을 그 모든 감정을 단지 추측해서 공감할 뿐 온전히 알 수 없었고, 단지 살면서 경험했을 인생의 굴곡으로 감히 견주며 무게를 가늠했을 때는 소리조차 낼 수 없어 속으로 울어야 했습니다.


하지만 우리 성소수자부모모임 모두는 더 이상 울지만은 않겠습니다.

트랜스젠더의 가장 측근으로,
내 아이의 그 벽장을,
내 동료 시민의 그 벽장을 함께 부수겠습니다.

사회와 오만한 저 국회에게 소리치겠습니다!!

내 아이와 내 동료 시민은 오늘도 벽장에 갇혀서 혹은 투명인간이 되어 화장실조차 마음대로 갈 수 없어,
물 조차도 못마시는데!!

생일 뒤에 숫자 하나로 숨조차 제대로 못 쉬고 죽어가는데!!

말도 안 되는 합의 타령 그만 하라고!!

국민을 우롱하는 말장난 좀 그만하라고!!

개독교 하수인의 표장사 좀 그만하라고!!

똑똑히 더 크게 소리 내겠습니다!!

그 행동의 일환으로 전국민 계몽영화 <너 에게 가는 길>을 통해 성소수자부모라는 우리들의 정체성을 더 많이 알리겠습니다!!

더 많은 앨라이와 사회적 연대로 내 아이의 친구와 내 동료의 내년의 생일을, 그 후년의 생일을 그 이후의 N차 생일을 함께 하겠습니다.

오늘 제 1회 춘천 퀴퍼 현장에서 우리 동료 부모들이 외쳤을 부모모임의 공식 구호를, 랜스 생일 축하 노래를 대신해 호령하고 싶습니다!!

"우리는 성소수자의 부모입니다"
"나는 내 아이가 자랑스럽습니다"

우리는 랜스 여러분 모두가 자랑스럽고 사랑스럽습니다.

여러분과 함께 하는 오늘이 참, 행복합니다!!

감사합니다.

위로