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발언문] 2021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 집회 및 행진 "트랜스젠더, 잘 살고 있나요?"

 

물(성소수자부모모임 운영위원)

 

안녕하십니까?!
성소수자부모모임 활동가 물 입니다.

이 자리에 함께 하신 여러분,
그간 잘 지내셨나요?
이땅에 트랜스젠더 여러분,
모두잘 살고 계신가요?

내 아이의 성정체성을 알게 된 처음의 그날, 우리 부모모임의 대다수는 잘 지내지 못했습니다.
 
매일을 울기도 했고,
식음을 전폐하기도 했고,
전문의 상담을 또는 각자의 종교에 의지했지만 트랜스젠더라는 호칭이 마냥 두려웠습니다.

두렵고 어렵던 감정을 소화하고 정신을 차려보니 내 아이가 혼자서 갇혔던 벽장 속이 조금씩 보이기 시작했습니다.

너무 깊고 어두워서 감히 벽장의 실체를 볼 엄두조차 안 났을 때,
비로소 내 아이가 그 동안 혼자 힘들어했을 여정의 실루엣이 들어와 오열하고 말았습니다.

하지만 그 작은 아이가,
소중한 내 아이가 오롯이 경험했을 그 모든 감정을 단지 추측해서 공감할 뿐 온전히 알 수 없었고, 단지 살면서 경험했을 인생의 굴곡으로 감히 견주며 무게를 가늠했을 때는 소리조차 낼 수 없어 속으로 울어야 했습니다.


하지만 우리 성소수자부모모임 모두는 더 이상 울지만은 않겠습니다.

트랜스젠더의 가장 측근으로,
내 아이의 그 벽장을,
내 동료 시민의 그 벽장을 함께 부수겠습니다.

사회와 오만한 저 국회에게 소리치겠습니다!!

내 아이와 내 동료 시민은 오늘도 벽장에 갇혀서 혹은 투명인간이 되어 화장실조차 마음대로 갈 수 없어,
물 조차도 못마시는데!!

생일 뒤에 숫자 하나로 숨조차 제대로 못 쉬고 죽어가는데!!

말도 안 되는 합의 타령 그만 하라고!!

국민을 우롱하는 말장난 좀 그만하라고!!

개독교 하수인의 표장사 좀 그만하라고!!

똑똑히 더 크게 소리 내겠습니다!!

그 행동의 일환으로 전국민 계몽영화 <너 에게 가는 길>을 통해 성소수자부모라는 우리들의 정체성을 더 많이 알리겠습니다!!

더 많은 앨라이와 사회적 연대로 내 아이의 친구와 내 동료의 내년의 생일을, 그 후년의 생일을 그 이후의 N차 생일을 함께 하겠습니다.

오늘 제 1회 춘천 퀴퍼 현장에서 우리 동료 부모들이 외쳤을 부모모임의 공식 구호를, 랜스 생일 축하 노래를 대신해 호령하고 싶습니다!!

"우리는 성소수자의 부모입니다"
"나는 내 아이가 자랑스럽습니다"

우리는 랜스 여러분 모두가 자랑스럽고 사랑스럽습니다.

여러분과 함께 하는 오늘이 참, 행복합니다!!

감사합니다.

댓글 0

파일 첨부

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.

파일 크기 제한 : 0MB (허용 확장자 : *.*)

0개 첨부 됨 ( / )
 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42 [발언문] 2022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 <우리 모두의 안전한 일상을 위하여> 행진 중 발언 (나비, 2022.11.19) 성소수자부모모임 2022.11.22 5
41 [연대] 이태원 참사 피해자 명단 공개에 대한 인권단체 입장 (2022.11.16) 성소수자부모모임 2022.11.16 106
40 [발언문] 제2회 친족성폭력피해자 생존기념축제 <생존자랑대회> 연대발언 (하늘, 2022.10.29) 성소수자부모모임 2022.11.04 7
39 [발언문] 제5회 인천퀴어문화축제 "무지개 인천 다시 광장에서" 무대 발언 (나비, 비비안, 2022.10.15) 성소수자부모모임 2022.10.19 55
38 [발언문] 제23회 서울퀴어문화축제 "살자 함께하자 나아가자" 축하인사 및 연대발언 (나비, 비비안) 성소수자부모모임 2022.08.03 22
37 [발언문] 2022 국제성소수자혐오반대의날(IDAHOT) 기념 예배 '차별없는 세상을 위한 기도' 기도문 (산강, 2022.05.17) 성소수자부모모임 2022.06.09 28
36 [성명] 국회는 4월 내 조속히 차별금지법을 제정하라 성소수자부모모임 2022.04.15 79
35 [성명] 평등을 위해 싸워온 그리고 이 사회를 살아가는 모든 성소수자의 이름으로, 함께 평등을 꽃피우자 - 성소수자차별반대 무지개행동 성소수자부모모임 2022.04.12 13
34 [발언문] 차별을 끊고 평등을 잇는 2022인 릴레이 단식행동 <평등한끼> 집회 발언 (지월, 2022.04.07) 성소수자부모모임 2022.04.08 12
33 [성명] 트랜스젠더 가시화의 날을 맞이하며 성소수자부모모임 2022.03.31 100
32 [발언문] 차별을 끊고 평등을 잇는 2022인 릴레이 단식행동 <평등한끼> 무지개행동 주관 트랜스젠더 가시화의 날 집회 발언 (비움, 2022.03.31) 성소수자부모모임 2022.03.31 27
31 [발언문] '트랜스젠더 가시화의 날' 맞이 대구지역 기자회견 (위니, 2022.03.31) 성소수자부모모임 2022.03.31 77
30 [발언문] 차별을 끊고 평등을 잇는 2022인 릴레이 단식행동 <평등한끼> 돌입 기자회견 (길벗, 2022.03.14) 성소수자부모모임 2022.03.15 18
29 [논평] 정치에 희망이 있다 말하려면 차별금지법 제정하라 - 차별금지법제정연대 (2022.03.11) 성소수자부모모임 2022.03.11 8
28 변희수 하사를 기억합니다. 그리고 함께합니다. - ‘변희수 하사의 복직과 명예회복을 위한 공동대책위원회’ 1주기 입장문 - 성소수자부모모임 2022.03.03 18
27 [발언문] 2022 차별금지법 있는 나라 만들기 유세단 in 고양 (비비안, 2022.02.24) 성소수자부모모임 2022.03.03 10
» [발언문] 2021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 집회 및 행진 "트랜스젠더, 잘 살고 있나요?" (물, 2021.11.20) 성소수자부모모임 2021.11.24 40
25 [발언문] 성별정정 요건과 절차 국가인권위 진정 기자회견 "트랜스젠더 성별정정 수술요건 폐지하라" (나비, 2021.11.16) 성소수자부모모임 2021.11.16 49
24 [발언문] 2021 차별금지법 연내 제정 촉구 30일의 도보행진 #1110평등길 부산 출정식 기자회견(2021.10.12) 성소수자부모모임 2021.11.01 19
23 [발언문] 차별과 혐오 없는 평등세상을 바라는 그리스도인(평등세상) 연대 네트워크 출범 기자회견 연대발언 성소수자부모모임 2021.09.07 57